현지통신원 | 커뮤니티 | 유로자전거나라투어
최근 본 투어
0
최근 본 후기
0
통신원 소식
0

현지통신원

유럽 현지 가이드들이 전하는 생생한 여행 정보

제목
[정보] 몽생미셸 대만조
작성자 한주영 등록일 2017-04-20
조회수 4,779

 

 

몽생미셸은 하루 두차례 바닷물이 들어오고 나가 약 4만5천 헥타아르의 뻘이 바다가 되는 0.94제곱 킬로미터 작은 바위섬 위에 만들어진 수도원입니다.

 

대자연의 위대함위에 인간의 신을 향한 경배가 일으킨 기적, 바로 몽생미셸입니다.

 

하루 두차례 바닷물이 들어오는데 간만의 차는 무려 9m~15m로 유럽 최대를 자랑합니다. 거기에 더해 물이 들어오는 속도는 분당 약 62m입니다.

 

대만조는 수위가 12m이상 들어오는 날로서 몽생미셸로 연결되는 길이 물어 덮이며 완전히 섬이 되는 날을 이야기 합니다.(1년에 약 40일정도)


 

 

 

 

 

대만조를 제대로 느껴보기 위해서는 갯벌을 걸어봐야 합니다.

내가 걸었던 그곳이 물에 덮여가는 그 모습을 보고 수백년전 순례자들이 걸어들어오며 느꼈던 경이로움과 두려움도 함께 느껴봐야 합니다. 유사는 몽생미셸에서 느낄 수 있는 또다른 자연 체험입니다. 고운 뻘 밑에 고여있는 물이 뻘과 섞여 늪으로 변해 유사위에 가만히 서 있으면 유사 속으로 다리가 빠지게 되고 쉽게 빠져 나올 수 없습니다. 무지했던 순례객들은 그렇게 몸이 부자연스러울 때 초당 1미터의 속도로 밀려들어오는 바닷물에 목숨을 잃는 일들이 많았습니다.

 

몽생미셸에 먼저 도착해서 갯벌을 내려다보며 바닷물에 휩쓸려 목숨을 잃는 순례자들을 보며 무사히 도착한 이들은 '저들의 영혼이 깨끗하지 못해 우리처럼 구원을 받지 못한거야'라 생각하며 자신의 이 경험을 모세가 홍해를 가르던 기적에 빗대어 감동을 받았다고 합니다.

 

지금도 물이 들어오는 방향과 순서를 잘 알지 못하는 이들이 대만조 시기에 함부로 갯벌을 걷다 구조대가 출동하는 일이 종종 벌어집니다. 물론 그들의 영혼의 무게나 정결함과는 전혀 상관없지만 말이죠…

 

 

 

 

만조가 시작되면 몽생미셸 후면에서 볼 수 있는 첫 파도 마스캬레가(Le mascaret) 밀려들어옵니다. 첫 파도가 몽생미셸의 서쪽 쿠에농강의 힘에 밀려 빠른 속도를 내지 못하다가 그 힘을 이기는 순간 갑자기 마스캬레의 속도는 빨라지게 됩니다. 그렇게 들어온 물은 몽생미셸 후면을 돌아 동쪽 방향으로 물이 넘치고 서쪽에 있는 물들이 점차 늘어나며 서에서 동으로 물이 차면서 몽생미셸과 통블렌 사이의 갯벌이 바다로 변하게 됩니다. 1시간 45분에 걸쳐 바닷물이 들어오게 되고 마지막에는 몽생미셸 섬으로 들어가는 길이 물에 덮여 완전히 섬이되는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그렇게 정조로 1시간가량 물의 흐름이 없다 다시 천천히 물이 빠지게 되는데 정조때 바람이 없으면 수면에 완전히 반영된 다이아몬드 형태의 몽생미셸을 볼 수 있는데요 

거기에 노을이 지고 몽생미셸의 조명이 들어오는 시간까지 맞게 된다면 금상첨화! 그렇게 모든 조건이 맞아 떨어지기는 정말 쉽지 않습니다. 정조가 너무 빨리와 조명이 안들어오는 경우도 있고 정조시간은 조명이 들어오는 시간에 맞았으나 바람이 불거나 비가오면 수면이 잔잔하지 못해 반영을 볼 수 없습니다. 그렇기에 저는 주장합니다. 4대가 공덕을 쌓아야 볼 수 있는 장관이라고!!

 

많은 이들이 몽생미셸은 야경을 봐야만 한다고 하지만 저에게 야경은 1순위가 아닙니다. 도로나 차가 보이지 않고 사람이 만들어 놓은 흔적이 가장 적어 뻘 위에 우뚝 솟은 몽생미셸을 볼 수 있는 후면과 거기에 밀려들어오는 바닷물과 섬이 되는 대만조의 모습이 하늘과 땅과 인간, 자연과 신과 인간의 건축물 이 조화를 한번에 볼 수 있는 최고의 모습입니다.

 




 

2012년 부터 갯벌과 대만조에 대해 전문 교육을 받은 유로 자전거나라 프랑스팀은 국내 유일의 대만조 투어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몽생미셸을 방문하는 3개의 투어 프로그램에서(라라몽생미셸, 더 리얼패키지, 프랑스 레알팩)  많은 일자에 대만조를 감상 할 수 있습니다.

아래의 날짜는 모두 대만조이고 투어가 있는날입니다. 일정이 가능하다면 꼭 참여하셔서 대자연의 감동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5월

24,25,26,28

 

6월

22,23,25

 

7월

23,25

 

8월

23,24

 

9월

19,21

 

10월

5,6,17,19
 

댓글수:8개

  • 조애리 2017.10.13
    와아.. 정말 투어 받고 온 기분이에요.. 가이드님의 글을 읽고 나니까 몽생미셸의 다른 모습이 보이기 시작하네요.. 4대가 공덕을 쌓아야만 볼 수 있는 모습은 얼마나 아름다울까요ㅠㅠ 이번생에 꼭 보고싶네요. 좋은 글 정말 잘 읽었습니다. 유로자전거나라 블로그 및 포스트로 퍼갈게요 감사합니다~♡

    blog.naver.com/eurobiketourblog/221116419697

    naver.me/FcEcQT2C
  • 강수희 2017.04.28
    몽생미셸 하면 시원한 사이다 같은 한 가이드님이 떠오릅니다. 언젠가 아내와 다시한번 1박2일로 가서 갯벌을 걸어보고 싶네요. 한주영 가이드님, 늘 건강하시기를...
  • 권유라 2017.04.27
    정말 꼭 가보고 싶은 몽생미셸!!...사진만 봐도 이렇게 멋진데 실제로 보면 얼마나 멋있을까요???! 기대됩니다 >_<
  • 진병관 2017.04.23
    아~~~ 대만조. 정말이지 그 감동은 잊을 수가 없네요. 다시 기회가 되면 만나러 가야할텐데 말이에요. 역시 이럴때는 1박2일 \'더 리얼패키지\'가 답일듯.
  • 박송이 2017.04.23
    언제 가도 멋진 몽생미셸이지만 대만조때 볼 수 있는 그 특별함은 자연과 인간이 빚어낸 걸작이라고 밖에는 표현되지 않을듯 합니다. 여행 일정 계획하시는 분들, 꼭 일정 참고하셔서 시간 맞으신다면 몽생미셸 대만조 꼭 만나보셨으면!! 강추 강추!!
  • 조현정 2017.04.22
    WoW // 삼대가 덕을 쌓아야 볼 수있다는 맑은 날의 대만조 몽생미셸..직접 만나면 얼마나 예쁠까요..👍😊😊
  • 류은혜 2017.04.22
    멋진 사진과 자세한 설명에 감사드립니다! ^^ 정말 매력적이고 꼭 가보아야하는 몽생미셸 동행자는 프랑스자전거나라가 정답입니다! 더 많은 고객분들이 이 웅장한 풍경이 자아내는 아름다움을 만끽하실 수 있길 바랍니다!
  • 주혜정 2017.04.20
    역시 몽생미셸 전문가답게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실 내용을 깔끔하고 멋지게 잘 정리해주셨네요 ^^ 8월 대만조 기간... 아쉽지만...기다리겠습니다(프로방스 투어 예약 희망자 회사에 벌써 몇 분 섭외해 두었습니다). 올해는 특히 '더 리얼패키지'가 대박 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JTBC 인증 서포터 드림 ㅎㅎ)
국가별 연락처
이탈리아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9-338-815-3404

    001-39-339-687-1749

  • 유럽에서

    0039-338-815-3404

    0039-339-687-1749

  • 현지에서

    338-815-3404

    339-687-1749

프랑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3-6-1871-2341
  • 유럽에서
    0033-6-1871-2341
  • 현지에서
    06-1871-2341
스페인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4-600-022-578
  • 유럽에서
    0034-600-022-578
  • 현지에서
    600-022-578
영국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4-798-200-7949
  • 유럽에서
    0044-798-200-7949
  • 현지에서
    0798-200-7949
독일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9-6102-3528-189
  • 유럽에서
    0049-6102-3528-189
  • 현지에서
    06102-3528-189
체코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20-776-830-857
  • 유럽에서
    00420-776-830-857
  • 현지에서
    776-830-857
그리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0-690-775-7688
  • 유럽에서
    0030-690-775-7688
  • 현지에서
    690-775-7688
터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90-536-866-3301
  • 유럽에서
    0090-536-866-3301
  • 현지에서
    0536-866-3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