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통신원 | 커뮤니티 | 유로자전거나라투어
최근 본 투어
0
최근 본 후기
0
통신원 소식
0
제목
#1 순례길의 종착지,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 그 도시 여행기
작성자 곽다희 OP 등록일 2020-01-08
조회수 156
안녕하세요!!!! HOLA!!!!!
유로 자전거나라 스페인 지점 곽다희OP 입니다.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
Santiago de compostela

산티아고 순례길의 종착지,
바로 그곳에 !! 순례길에 걷기 전 사전답사랄까요,,ㅎㅎㅎ
스페인 겨울 소도시 여행을 하러 다녀왔답니다.

우선,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 라고 하는 곳은
스페인 북서부에 위치한 갈리시아 지방의 도시입니다.

산티아고는 그리스도의 12사도 중 야고보의 스페인어명이며,
성 야고보가 순교를 당한 뒤, 그의 유해가 있는 장소를 수많은 별들이 가리키고 있었으며,
현재 산티아고 대성당이 있는 곳에 그의 유해가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모든 순례길의 종착지, 그 도시의 2박3일 여행기를 잠시 들려드릴까 합니다.

2019.12.14~16 Barcelona ~ Santiago de compostela



크리스마스를 일주일 앞두고, 새벽부터 첫 비행기를 타고 부랴부랴 산티아고에 도착했습니다.

산티아고 공항에서 시내 중심지까지 공항버스가 30분마다 다니고 있어서
시내까진 편하게 이동이 가능하답니다!

공항버스 정류장 바로 앞에 위치했던 저의 숙소는 'Hotel Universal'
체크인 시간 전이였는데도 방이 비어있어서 바로 짐을 풀 수 있었고, 
1박에 약 4만원 정도 했던 매우 착한 가격에 깔끔한 호텔이였습니다.
(하나 아쉬운 점이 있다면 커피포트가 구비되어 있지 않았다는 점,,!)

허기진 배를 달래러, 브런치를 먹으러 구시가지로 이동했습니다.
산티아고는 여행하는 내내 비가 추적추적~내리며 겨울의 북부 스페인 느낌을 물씬 풍겨주었어요.

  

산티아고에서 처음 찾아간 카페 'Blu cafe' 입니다.
이곳에선 스페인 물가가 싸다는 이야기가 맞는 듯 하네요,, 
커피 두잔에 브런치 세트, 핫케이크까지 먹었는데 14유로라니요!! 

 

비가 추적추적 내리는, 구시가지 골목길을 걷다보니 어느새 산티아고 대성당에 도착을 했습니다!
2019년 내도록 내부 보수 공사가 진행중이라고 하더라구요. 

대성당 앞 메인광장에는, 막 순례를 마친 순례자들도 많이 보여서 마음이 뭔가 뭉클,,해지더라구요

비록 지금은 순례길은 안 걷고, 목적지에 먼저 도착했지만 10년 뒤 쯤 저도 큰 베낭메고 
다시 이곳에 도착하길 바라며,,!

 

대성당을 뒤로하고, 이제부터 해산물 파티를 시작하러 첫번째 코스!
Mercado de Abastos de santiago에 위치한 AMOADO로 이동했습니다.

 

오징어튀김이 유명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생맥주 두잔과 오징어튀김을 시켰습니다.
얇은 튀김옷에 마요네즈같은 수제 소스를 촥촥 뿌려서 나왔는데,, 정말 입에서 녹아버리더라구요,, (감동)
 
 

쉴틈없이 두번째로 찾아간 곳, 'El papatorio' 입니다. 
이 곳에서는 대구튀김 & 가리비 구이를 시켰는데, 가리비 구이는 비주얼에 비해서 조금 덜 익혀 나온 느낌이라
So~So 한 느낌이였습니다! 맥주 한 잔 후딱 먹구 패쓰~ (그래도 착한 가격, 두접시와 맥주 두잔 20.10유로) 

 

배부를 새가 없어요~!! 세번째로 찾아 온 곳, ' A taberna DO Bispo' 입니다!
이 곳에서는 조개구이(Almejas plancha)과 초록피망구이,,?(Pimientos de padrdon)를 시켰습니다.

스페인 북부에 특히나 Pimientos de padron 요리가 유명하다구 하더라구요.
진짜 하나도 짜지 않고, 너무 맛있었어요ㅠㅠㅠ (이곳도 요리 두개, 맥주 세잔해서 23.10유로)

 

해산물 투어를 마무리 해가면서, 산티아고에도 해가 지고 있네요!

 

북부에 나름 미식투어로 왔긴 했지만,, 정말 열심히 먹다가 끝난 첫째날!

제대로 된 저녁을 먹기 전에, 숙소에 잠깐,, 아주 잠깐,, 몸을 녹이러 갔다가 
눈 떠보니 그 다음날이 되었다는 슬픈 이야기가 있지만!!,,

끝나지 않은 먹고 마시는 북부 산티아고 이야기,
곧 두번째 '근교 라꼬루냐 도시 여행기'로 만나요! 

 

Buen Camino ! Adios! 



 

댓글수:1개

  • 백인필 2020.01.08
    오징어튀김과 가리비는 정말 맛있겠네요!!
    다음이야기가 기대됩니다 ㅎㅎ
국가별 연락처
이탈리아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9-338-815-3404

    001-39-339-687-1749

  • 유럽에서

    0039-338-815-3404

    0039-339-687-1749

  • 현지에서

    338-815-3404

    339-687-1749

프랑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3-6-1871-2341
  • 유럽에서
    0033-6-1871-2341
  • 현지에서
    06-1871-2341
스페인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4-600-022-578
  • 유럽에서
    0034-600-022-578
  • 현지에서
    600-022-578
영국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4-798-200-7949
  • 유럽에서
    0044-798-200-7949
  • 현지에서
    0798-200-7949
독일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9-6102-3528-189
  • 유럽에서
    0049-6102-3528-189
  • 현지에서
    06102-3528-189
체코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420-776-830-857
  • 유럽에서
    00420-776-830-857
  • 현지에서
    776-830-857
그리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30-690-775-7688
  • 유럽에서
    0030-690-775-7688
  • 현지에서
    690-775-7688
터키지점 현지연락처
  • 한국에서
    001-90-536-866-3301
  • 유럽에서
    0090-536-866-3301
  • 현지에서
    0536-866-3301